이지론 대부중개 2023-서울송파-0022

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개시

23. 05. 30
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개시 이미지 1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개시 이미지 2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개시 이미지 3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개시 이미지 4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개시 이미지 5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개시 이미지 6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개시 이미지 7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개시 이미지 8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개시 이미지 9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개시 이미지 10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개시 이미지 11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개시 이미지 12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개시 이미지 13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개시 이미지 14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개시 이미지 15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개시 이미지 16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개시 이미지 17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개시 이미지 18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개시 이미지 19 5.31일부터 금융소비자가 금융회사 영업점을 방문하지 않고도 스마트폰을 이용해 기존에 받은 신용대출을 더 유리한 조건으로 갈아탈 수 있게 된다.

지난해부터 정부는 ‘비상경제민생회의’ 등을 통해 고금리 시기 국민이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생활공감형 정책’ 마련에 주력해 왔다. 특히, 윤석열 대통령은 국민의 이자부담 경감 뿐 아니라, 금융의 디지털 전환을 통해 은행 간 경쟁을 촉진할 수 있는 ‘대환대출 인프라’ 구축을 지시한 바 있다.

※ 제13차 비상경제민생회의(‘23.2.15), “은행산업의 경쟁시스템 강화를 위한 특단의 조치 마련“

이에 금융위원회는 그간 금융감독원, 금융결제원, 주요 금융회사 및 핀테크사 등과 함께 국민들이 더 낮은 금리로 간편하게 이동할 수 있는 대환대출 인프라를 구축해 왔다. 특히 5.31일 출시에 앞서 금융회사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하면서 소비자 이용편의 제고방안, 시스템 안전성과 보안 등을 중점 점검해 왔다.

※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금융 뉴스다른 글 더보기